원로목사 이경준목사님 칼럼
홈 > 말씀과훈련 > 원로목사 칼럼
원로목사 칼럼


 

성령님의 역사에 대한 최영기 목사님의 글 인용

이경준 목사 0 184

 

   으로는 성령님을 말하지만 실제로는 성령님을 부인하는 목사들이 꽤 있습니다. 성령님의 초자연적인 은사는 성경이 완성되면서 사라졌다는 근거 없는 신학에 매여, 성령님의 사역을 부인할 뿐 아니라 성령님의 역사가 강하게 나타나는 개인이나 단체를 이단으로 몰기까지 합니다. 이런 사람들에게 성령충만은 ‘영감’ 정도이고, 성령의 은사는 ‘재능’ 정도입니다. 이런 사람들이 성령님을 부인하는 가장 큰 이유는 체험해 보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체험해 보지 못했기 때문에 이해하지 못하고, 이해하지 못하니까 부인합니다.
 
   성령님을 체험하지 못하는 큰 이유 중의 하나는 두려움입니다. 지적인 사람들은 자신이 이해하지 못하는 것을 받아드리는 것을 두려워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성령님에게 자신을 맡긴다는 것이 두려울 수밖에 없고, 맡기지 않으니 체험하지 못할 수밖에 없습니다. 체험하지 못하고서 성령님의 사역을 비판하는 일은 극히 조심해야합니다. 진정 하나님의 뜻이라고 생각해서 그러는지, 아니면 자신이 이해하지 못하기 때문에 그러는지, 진지하게 자신의 동기를 살펴야 합니다.
 
   급속히 쇠락의 길을 걷고 있는 한국 교회가 새롭게 되기 위해서는 1907 년에 있었던 평양 대부흥과 같은 강한 성령님의 역사가 있어야 합니다. 이 부흥 운동의 특징은 회개였습니다. 성령님의 강권적인 역사에 의하여 사람들은 숨겼던 죄를 공개적으로 회개하고, 원수지었던 사람들과 화해하고, 돈 꾸어주었던 사람을 찾아가 떼어먹었던 돈을 갚고, 과거의 범죄 행위를 고백하며 경찰서에 가서 자수하고 …
 
   생명의 삶 공부 중간에 있는 성령 체험 시간 때 보면,  성령님께서는 매 기마다 다르게 역사하시는 것을 봅니다. 어떤 때에는  쓰러지기도 하고, 어떤 때에는 방언이 터지기도 하고 , 육신의 치유가 일어나기도 있고, 회개가 쏟아지기도 하고, 외적으로는 전연 아무런 나타남이 없는데 내적인 변화를 체험하기도 합니다. 그러므로 성령체험 시간에는 이번에는 어떤 방법으로 역사하시나 호기심을 갖고 임해야지, 특정한 방법으로 성령님께서 나타나시기를 기대하면 조작하기 쉽습니다.
 
   진정한 성령님의 역사를 경험하려면 성령님의 나타나심을 공식화 하려 하지 말고, 성령님이 일하고 계시는 방법을 감지하여 이에 순응해야 합니다. 성령님께서 어떻게 일하고 계시는지 주의를 기울여 살피고, 성령님께서 일하시는 방식을 좇아야 합니다. 바람을 거슬러 항해하는 모토보트가 되려하지 말고, 바람 부는 데에 돛을 맡겨 순항하는 요트가 되어야합니다.
 
   성령님의 사역을 조작하는 것은 하나님의 이름을 망령되이 여기지 말라는 제 3계명에 저촉됩니다. 사도행전에 등장하는 마술사 시몬은 성령님의 능력을 돈을 주고 사려다가 사도들로부터 엄중한 경고를 받았습니다(행 8:18~23). 성령님의 사역을 조작하는 것은 성령님을 부인하는 것에 못지않게 엄중한 처벌이 따르는, 위태로운 짓입니다.
 
   성령님은 우리 삶을 충만히 채우기를 원하시고, 당신의 임재를 나타내기를 원하십니다. 성령님의 사역을 틀에 집어넣거나 공식화 하려 하지 말고, 성령 충만한 삶을 살고, 그분의 인도하심에 민감하게 반응하다 보면 성령님의 능력이 나타나고, 필요하다고 생각되면 평양 대부흥 운동과 같은, 현상은 다를지 모르지만, 역사는 강력한 은혜를 베푸실지 모릅니다.

 

 

0 Comments
제목